중소기업 수출 565억달러…22% 늘며 역대 최대
중소기업 수출 565억달러…22% 늘며 역대 최대
  • 서경영 기자
  • 승인 2021.07.21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품 최고 실적…진단키트 등 의약품 225%↑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에도 불구하고 올 상반기 중소기업 수출이 20% 넘게 증가하며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인천신항 컨테이너박스. 사진=시사경제신문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에도 불구하고 올 상반기 중소기업 수출이 20% 넘게 증가하며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인천신항 컨테이너박스. 사진=시사경제신문


중소벤처기업부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에도 불구하고 올 상반기 중소기업 수출이 20% 넘게 증가하며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이 수치는 2010년 관련 통계 작성 이래 반기 기준으로 가장 많은 수준이다. 월별로 보면 지난해 11월부터 8개월 연속 증가세가 이어졌다. 특히 5월(38.5%)과 6월(30.9%)에는 증가율이 30%를 넘었다.

화장품이 17.1% 증가한 27억1천만 달러로 반기 기준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여기에 더해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수출 확대에 전체 의약품 수출은 19억8천만 달러로 224.9% 급증했다. 또 자동차부품(26.1%), 반도체(45.5%), 반도체 제조용 장비(21.5%) 등이 두 자릿수 수출 증가율을 보였다.

국가별로는 미국과 독일에 대한 수출이 역대 최대였다.

자동차부품과 인테리어 수요 증가에 따른 플라스틱 제품 수출 호조에 힘입어 대미 수출은 69억8천만 달러로 15.0% 증가했다.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요에 힘입은 독일 대상 수출은 165.0% 늘어난 18억7천만 달러를 기록했다.

온라인 수출은 5억6천만 달러로 지난해 동기보다 101% 늘었다. 온라인 수출은 지난해 1월부터 18개월 연속 증가하며 올해 상반기에 지난해 수출액(7억3천만 달러)의 77%를 이미 달성했다.

온라인 수출 품목은 주로 화장품(38.7%), 의류(16.7%) 등 한류와 연관된 소비재였다. 수출 대상국도 일본(52.4%), 중국(18.1%), 미국(17.7%) 등 글로벌 온라인몰이 발달한 국가에 집중됐다.

[시사경제신문=서경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