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남명초교 앞 도로개설 20년만에 준공
양천구, 남명초교 앞 도로개설 20년만에 준공
  • 원금희 기자
  • 승인 2021.08.03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지공간 확충 및 계남근린공원 산책로 정비도 병행
양천구 소재 남명초 앞 도로개설 사업을 마친 후 모습. 사진=양천구
양천구 소재 남명초 앞 도로개설 사업을 마친 후 모습. 사진=양천구


양천구가 오랜 기간 관내 통학로의 불편을 초래했던 관내 남명초등학교 주변 도로개설 공사를 20년만에 준공했다.

해당 도로는 당초 2001년 3월 도시관리계획으로 결정해 폭 8m, 연장 664m의 도시계획도로가 개설될 예정이었다. 
그러나 도로의 종점인 남명초등학교 주변이 계남근린공원을 관통하고 있어, 자연환경 훼손에 대한 우려로 도로 개설을 반대하는 민원이 발생해 지난 2002년까지 일부(L=440m)만 개설된 후, 해당 구간은 개설되지 못한 채 지금까지 존치되어 있었다. 
 
이에 구는 도로 개설을 하되 자연환경 훼손을 최소화하는 방안을 다각적으로 검토했으며, 지난 2019년 7월, 공원을 관통하지 않고도 도로가 개설되도록 도로의 끝 부분을 일반 나대지 쪽으로 선형을 변경해 삼림의 훼손을 최소화하는 것으로 도로계획을 확정했다.

이어서 작년 12월에는 변경된 구역 내 사유지 보상 절차 등을 마무리했으며, 올해 1월에 착공해 마무리 단계로 교통신호기까지 설치 후 지난 7월 29일에 도로를 최종 개통하는데 이르렀다.

아울러, 주민의 통행편의 증대뿐만 아니라 학교 근처인 만큼 충분한 교통안전시설도 설치했으며, 계남근린공원 내 산책로 재정비도 병행해 지역주민들의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사경제신문=원금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