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석기 시의원, 공공재건축 '망우1구역' 업무협약식 참석
전석기 시의원, 공공재건축 '망우1구역' 업무협약식 참석
  • 원선용 기자
  • 승인 2021.08.02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최초 1호 공공재건축 사업추진 위해 지원 약속
전석기 시의원은 7월27일 LH 수도권공급특별본부에서 진행된 ’망우1구역 공공재건축 공동사업시행 업무협약식’에 참석했다. 7월 27일 진행된 망우1구역 공공재건축 공동사업시행 업무협약식. 왼쪽부터 최용진 조합장, 전석기 시의원, 박철흥 본부장 사진=서울시의회
전석기 시의원은 7월27일 LH 수도권공급특별본부에서 진행된 ’망우1구역 공공재건축 공동사업시행 업무협약식’에 참석했다. 7월 27일 진행된 망우1구역 공공재건축 공동사업시행 업무협약식. 왼쪽부터 최용진 조합장, 전석기 시의원, 박철흥 본부장 사진=서울시의회


전석기 시의원은 7월27일 LH 수도권공급특별본부에서 진행된 ’망우1구역 공공재건축 공동사업시행 업무협약식’에 참석했다.

공공재건축은 공익성 강화를 위해 시행주체에게 용적률 상향과 사업절차 간소화 등의 편의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망우1구역은 올 4월 국토부와 LH가 선정한 공공재건축 선도사업 후보지 5곳 중 첫 업무협약을 맺어 전국 최초로 공공재건축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망우1구역은 2012년 조합이 설립되고 민간 재건축을 추진하였지만 낮은 사업성으로 인해 장기간 사업 추진이 정체된 곳이었다. 하지만 공공재건축으로 방향을 선회해 당초 7층 넘게 지을 수 없었던 2종 일반주거지역이 28층짜리 아파트를 지을 수 있는 3종 일반주거지역으로 바뀌면서 사업성이 크게 개선되었다.

이에 지역주민 74%가 사업에 동의해 재건축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전석기 의원은 이날 협약식에서 “그간 조합 및 서울시, 중랑구청과 공공재건축 사업 추진을 위해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였다”며 “망우1구역의 경우 사업이 오랫동안 정체되다보니 다시 사업을 추진하는 데 어려움이 많았는데, 그때마다 조합 측과 서울시 및 중랑구청 관계공무원들이 함께 문제해결을 위해 고민하고 대안 마련을 위해 노력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사업추진을 위해 노력한 조합과 서울시 및 중랑구 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전 의원은 “망우1구역 내의 염광아파트와 단독주택들은 준공된 지 40년에 가까워 건물의 노후화가 심각한 상태로 재건축은 지역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다”며 “그간의 노력이 결실을 맺어 주민들의 지지에 보답할 수 있게 된 것에 기쁘게 생각하며, 향후 서울시에서 진행되는 행정절차와 각종 심의회에서 사업이 최대한 신속하고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서울시의원으로서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시사경제신문=원선용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