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진아, 가요계 이어 이태원 카페도 대박 "직접 소통하며 서빙"
태진아, 가요계 이어 이태원 카페도 대박 "직접 소통하며 서빙"
  • 김종효 기자
  • 승인 2019.11.26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진아가 외식사업에서도 성공을 거뒀다. 해당 카페는 이태원의 핫플레이스로 거듭났다. (사진=태진아 인스타그램)
태진아가 외식사업에서도 성공을 거뒀다. 해당 카페는 이태원의 핫플레이스로 거듭났다. (사진=태진아 인스타그램)

 

태진아가 카페를 운영하면서 팬들과 직접 만나 즐거움을 안기고 있다.

트로트 가수 태진아는 지난 2017년부터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카페 K.2.1.2’을 운영 중이다.

태진아가 직접 운영 중인 해당 카페는 팬들 사이나 온라인에서도 유명하다. 가수 강남과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 이상화의 열애설이 불거졌을 당시 이상화가 강남의 양아버지인 태진아와 함께 사진 촬영을 한 장소기도 하다.

태진아 카페엔 많은 연예인들이 찾아 '인증샷', 혹은 사인 등을 남겨 많은 볼거리가 있다. (사진=태진아 인스타그램)
태진아 카페엔 많은 연예인들이 찾아 '인증샷', 혹은 사인 등을 남겨 많은 볼거리가 있다. (사진=태진아 인스타그램)

태진아는 평소 연예계 마당발로 유명하다. 때문에 태진아가 자신의 카페에서 엄정화, 손태영, 홍진영 등과 함께 촬영한 인증샷이 게재되면서 해당 카페는 더욱 유명세를 탔다. 실제로 안성기, 문희, 김지미, 최불암, 김민자, 김용건, 김수미, 강부자, 견미리, 윤미라, 이정길, 김성환, 최재성, 사유리, 오만석, 전광렬, 엄정화, 손태영, 정겨운, 남희석, 전노민, 박준형, 김지혜, 김성주, 조세호, 아이돌 스타 워너원, 걸스데이, 박재범, 에일리, 제시, 신보라, 강남, 인순이, 오승근, 홍진영, 박상철, 조정민, 금잔디 등 연예인들은 물론, 이상화, 안정환, 바둑 프로 이세돌, 프로골퍼 김형성 등 해당 카페를 찾은 셀럽들은 셀 수 없을 정도다.

이 때문에 호기심에 카페를 찾은 이들이 식사·디저트 메뉴에 대한 호평과, 넓은 주차장 발렛파킹 시스템 등에 대해 호평을 한 데 이어 스케줄이 없는 날엔 태진아가 카페에서 오전부터 밤 늦게까지 서빙도 한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방문객도 부쩍 늘었다. 실제 26일 시사경제신문이 찾은 카페에서도 태진아는 손님들과 대화하면서 직접 서빙을 하는 모습을 보였다.

26일 시사경제신문이 찾았을 때도 태진아는 자신의 카페에서 팬들과 소통하면서 직접 서빙을 하는 모습을 보였다.
26일 시사경제신문이 찾았을 때도 태진아는 자신의 카페에서 팬들과 소통하면서 직접 서빙을 하는 모습을 보였다.

태진아 아들인 가수 이루 역시 ‘카페 K.2.1.2’의 커피바리스타다. 채널A '아빠본색'에선 해당 카페에서 태진아-이루 부자가 함께 메뉴개발로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방송되기도 했다. 당시 방송을 통해 태진아와 이루는 다정한 부자 사이를 보여줬고, 카페 홍보도 톡톡히 되면서 일석이조의 기쁨을 누렸다.

한편 태진아는 최근 MBN 주부 보컬 오디션 '보이스 퀸'에서 퀸메이커 중 한 명으로 출연하고 있는 것은 물론, 12월 청남 홍성군에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 출신 김양과 합동 송년콘서트를 준비하는 등 가요·방송에서도 활발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아이돌 팬들도 태진아 카페에서 많은 볼거리를 얻어간다. 강다니엘 팬들이 이 곳에 현수막을 제작해 걸어두기도 해 많은 화제가 됐다. (사진=태진아 인스타그램)
아이돌 팬들도 태진아 카페에서 많은 볼거리를 얻어간다. 강다니엘 팬들이 이 곳에 현수막을 제작해 걸어두기도 해 많은 화제가 됐다. (사진=태진아 인스타그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취재본부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로41길 11 (당산 SK V1 center) W동 904호
  • 본 사 : 서울시 양천구 목동중앙본로 18길 69 2동 402호
  • 대표전화 : 02)2645-3337
  • 팩스 : 02)2654-03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다인
  • 명칭 : 주식회사 시사경제신문사
  • 제호 : 시사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762
  • 등록일 : 2003-03-03
  • 발행일 : 2003-06-23
  • 발행인 : 정영수
  • 편집인 : 정영수
  • 시사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시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new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