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프란시스코' 6일 밤늦게 남해안 상륙 예상
태풍 '프란시스코' 6일 밤늦게 남해안 상륙 예상
  • 백종국 기자
  • 승인 2019.08.05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밤 늦게 여수 인근 해상으로 상륙할 듯
기상청은 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6일 밤 남해안을 통해 한반도 중앙부를 지날 것으로 예상했다. 자료=기상청 제공
기상청은 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6일 밤 남해안을 통해 상륙해 한반도 중앙부를 지날 것으로 예보했다. 자료=기상청 제공

 

[시사경제신문=백종국 기자]  기상청은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북상함에 따라, 제주도 남쪽 먼바다와 동해남부 전 해상, 일부 남해상, 일부 남부지방과 충청남부에 태풍 예비특보를 발표했다.

태풍 프란시스코는 5일 13시 현재 일본 오사카 남쪽 470km 해상에서 가고시마를 향해 서진 중으로 후쿠오카를 거쳐 6일 21시 여수 남동쪽 90km 해상에 진출하고 여수 인근 광양이나 남해 부근에서 한반도에 상륙, 중앙을 지나 속초 해상으로 빠져 나갈 것으로 기상청은 예보했다. 

이에 따라 6일 아침 남해동부먼바다, 동해남부남쪽먼바다, 6일 오전 전라남도(거문도.초도), 제주도남쪽먼바다, 남해서부동쪽먼바다, 06일 낮 : 경상남도(남해, 거제, 통영), 전라남도(여수, 고흥), 남해서부앞바다(전남동부남해앞바다), 남해동부앞바다, 06일 오후  울산, 부산, 경상남도(진주, 양산, 고성, 사천, 합천, 산청, 하동, 창녕, 함안, 의령, 밀양, 김해, 창원), 전라남도(화순, 순천, 광양, 보성, 구례, 곡성, 담양), 동해남부앞바다(울산앞바다), 6일 밤 대구, 경상남도(거창, 함양), 경상북도(영양평지, 청도, 경주, 포항, 영덕, 청송, 의성, 안동, 상주, 김천, 칠곡, 성주, 고령, 군위, 경산, 영천, 구미), 충청북도(영동, 옥천), 충청남도(금산), 전라북도(순창, 남원, 전주, 임실, 무주, 진안, 완주, 장수), 동해남부북쪽먼바다, 동해남부앞바다(경북북부앞바다, 경북남부앞바다) 등에 태풍 예비특보가 발령됐다.

이와 더불어 6일 새벽에는 전라남도(거문도, 초도)에는 강풍 예비특보, 6일 새벽에는 제주도남쪽먼바다, 제주도앞바다(제주도동부앞바다), 남해서부동쪽먼바다, 남해동부먼바다에 풍랑 예비특보가 떨어져 항해하는 선박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취재본부 : 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 907 (현대월드타워) 2130호
  • 본 사 : 서울시 양천구 목동중앙본로 18길 69 2동 402호
  • 대표전화 : 02)2645-3337
  • 팩스 : 02)2654-03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다인
  • 명칭 : 주식회사 시사경제신문사
  • 제호 : 시사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762
  • 등록일 : 2003-03-03
  • 발행일 : 2003-06-23
  • 발행인 : 정영수
  • 편집인 : 정영수
  • 시사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시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new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