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훈 금천구청장, 소음민원현장 직접 찾아
유성훈 금천구청장, 소음민원현장 직접 찾아
  • 이성익 기자
  • 승인 2018.08.10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장 여건 세심히 살피고 주민들과 해결방안 논의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지난 9일 소음문제로 민원이 계속되고 있는 가산동 지역 대형 건축공사현장을 직접 찾는 소통 행정을 실천했다. 

가산동은 서울디지털산업단지가 위치한 준공업지역으로 아파트형공장, 지식산업센터 등 신축공사가 많은 지역이다. 

이날 유성훈 구청장은 먼저 관계 부서 공무원과 함께 공사현장을 꼼꼼히 점검하고, 그 주변 여건을 세심히 살펴봤다. 또, 아파트 단지 내 소음측정기가 설치된 장소를 찾아가 소음을 들어보고 공사장규제기준(70dB 이내) 초과여부도 직접 확인했다.  
현장을 살펴본데 이어 유 구청장은 공사장 소음과 분진 등으로 생활에 큰 불편을 겪고 있는 가산동 두산위브아파트 주민 50여명을 만나 민원사항을 들어보고 함께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유성훈 구청장은 “공사로 인한 주민피해 최소화를 위해 주민과 끊임없이 소통하고, 공사현장 관리 감독에 철저를 기하겠다”며, “현장지도와 단속반 운영 등 실효성 있는 조치방안을 관계부서와 강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한 금천구는 건축공사 시공사에게 인근 주민들의 민원과 요구사항을 전달하고, 소음기준 준수와 정해진 작업시간을 지킬 것을 강력히 요청할 계획이다. 

지난 9일 오후 유성훈 금천구청장이 공사장 소음과 분진으로 고통을 호소하는 있는 가산동 두산위브아파트를 찾아가 지역 주민들과 함께 공사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지난 9일 오후 유성훈 금천구청장이 공사장 소음과 분진으로 고통을 호소하는 있는 가산동 두산위브아파트를 찾아가 지역 주민들과 함께 공사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로41길 11 (당산 SK V1 center) W동 905호
  • 대표전화 : 02)2645-3337
  • 팩스 : 02)2654-03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혁
  • 명칭 : 주식회사 시사경제신문사
  • 제호 : 시사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762
  • 등록일 : 2003-03-03
  • 발행일 : 2003-06-23
  • 발행인 : 정영수
  • 편집인 : 정영수
  • 시사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시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new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