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통시장 부활 프로젝트 START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통시장 부활 프로젝트 START
  • 정영수 기자
  • 승인 2018.07.04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장 단계별 지원체계 구축
상인들 아이디어 발굴 및 맞춤형 사업지원 주력

 

전통시장이 상인들의 아이디어로 새롭게 부활한다. 이를 위해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지난 2일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사업 선정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사업은 총 6개로 △희망사업 프로젝트(문화관광형) 31곳 △특성화 첫걸음시장 34곳 △주차환경개선사업 지원 8곳 △화재알림시설 설치사업 지원 24곳(1,817점포) △상인교육 사업 지원 15곳 △장보기 배송사업 지원 8곳 및 △지역상품 전시회 6곳 등 총 126개 시장이 선정됐다.

특히 희망사업 프로젝트와 특성화 첫걸음 시장은 올해 새롭게 개편된 사업내용으로 한층 더 새로워질 시장운영에 대한 기대를 모았다.

 ‘희망사업 프로젝트’는 지난 2008년부터 10년 동안 이어온 ‘특성화시장 육성사업’을 고객과 상인중심으로 개편한 지원방식이다.

이 방식은 그동안 정형화된 관 주도 방식에서 벗어난다. 여기에 현장에서 가장 필요로 하고 희망하는 아이디어를 상인들이 자체적으로 고민한다. 이후 사업을 제안, 시장을 활성화시키는 상향식(Bottom-up) 프로젝트 방식이다.

또 시장의 상황과 수준을 고려해 기초수준과 심화수준으로 나누어 맞춤형 사업지원에 나선다.

이번 사업의 특징은 시설공사나 내·외부 간판정비 또는 홍보성 이벤트 등 1회성 사업에 편중됐던 문제점을 개선했다. 이로써 시장이 보다 탄탄한 경쟁력을 가질 수 있도록 성장 단계별 지원체계를 구축한 것이다.

뿐만 아니라, ‘특성화 첫걸음’ 사업을 신청한 시장 중 선정평가 결과가 ‘미흡’으로 나온 곳의 경우, 점진적인 고객 서비스 수준 향상을 위한 시장 환경 분석과 중장기 발전방안 제시 등의 종합 컨설팅을 지원한다.

공단 김흥빈 이사장은 “전통시장이 각각의 시장별로 차별화된 특색을 키워 대형마트와 충분한 경쟁이 가능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통시장이 상인들의 아이디어로 새롭게 부활한다.
전통시장이 상인들의 아이디어로 새롭게 부활한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로41길 11 (당산 SK V1 center) W동 905호
  • 대표전화 : 02)2645-3337
  • 팩스 : 02)2654-03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혁
  • 명칭 : 주식회사 시사경제신문사
  • 제호 : 시사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762
  • 등록일 : 2003-03-03
  • 발행일 : 2003-06-23
  • 발행인 : 정영수
  • 편집인 : 정영수
  • 시사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시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new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