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 사회적 경제기업 대상 1억 무이자 융자 지원
성동구, 사회적 경제기업 대상 1억 무이자 융자 지원
  • 이성익 기자
  • 승인 2021.06.10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시 대출 가능, 기업 부담 완화, 업체별 자금수요 대비
성동구청
성동구청

성동구가 관내 (예비)사회적기업과 소셜벤처기업, (사회적)협동조합, 마을기업 등 400여 개의 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1억까지 무이자 융자를 지원한다.

구는 사회적경제조직을 육성하고 발전시키기 위한 방안을 마련, 지난 3월 사회적경제활성화 기금 운용 계획을 수립한 바 있다.
사회적경제조직의 이자 부담을 줄이기 위해 15,400천원의 이차보전금을 편성해 기존 2%의 상환이자를 한시적으로 지원, 기업에게 1년간 무이자 융자를 실시한다. 

이를 통해 기업들은 별도의 지정 기간없이 수시 대출이 가능해 기업의 부담이 완화되고 업체별 자금수요를 대비할 수 있다.

또, 구는 지난해까지 19개 기업에 9억 6천 3백만 원의 융자를 지원하며 기업의 성장을 도모, 올해도 성장 가능성이 높으나 금융시장에서 소외받는 사회적경제기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기업의 자립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무이자 융자지원을 통해 사회적경제기업이 금리부담을 덜고 코로나 위기를 이겨내는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시사경제신문=이성익 기자]


기타 최신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