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오수 검찰총장 후보 “조직 안정이 최우선”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 “조직 안정이 최우선”
  • 민정수 기자
  • 승인 2021.05.04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고검 사무실 출근…인사청문회 준비 돌입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가 4일 오전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이 차려진 서울 서초구 서울고검으로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김주현 기자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가 4일 오전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이 차려진 서울 서초구 서울고검으로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김주현 기자

차기 검찰총장 후보로 지명된 김오수 전 법무부 차관이 최우선 과제로 '조직 안정'을 강조했다.

김 후보자는 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고검 출근길에 취재진과 만나 "검찰총장으로 임명된다면 무엇보다 조직을 안정시키는 게 중요할 것 같다"며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밝혔다.

그는 또 "내부 구성원과 화합해 신뢰받는 검찰, 민생 중심의 검찰, 공정한 검찰이 될 수 있도록 소통하고 노력하겠다"고 했다.

인사청문회와 관련해서는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며 "여러가지 현안들이 많은 만큼 하나하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 후보자는 전날 검찰총장 후보자로 지명된 직후 조종태 대검 기획조정부장을 단장으로 하는 준비단을 꾸리고 인사청문회 준비에 본격 착수했다.

청문회 준비단은 조종태 대검 기획조정부장을 단장으로 한 대검 인력 중심으로 꾸려졌다. 총괄팀장은 전무곤 대검 정책기획과장·청문지원팀장은 진재선 대전지검 서산지청장·정책팀장은 박기동 대검 형사정책담당관·홍보팀장은 이창수 대검 대변인이 담당한다.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은 서울 서초동 서울고검 청사에 마련됐다.

[시사경제신문=민정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