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 외설적인 콘텐츠 틱톡(TikTok) 금지
파키스탄, 외설적인 콘텐츠 틱톡(TikTok) 금지
  • 성민호 기자
  • 승인 2020.10.10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권단체들은 PTA가 80만 개 이상의 웹 사이트와 플랫폼이 국내로 들어오는 것을 막았다고 말했다. 차단된 웹사이트 목록에는 포르노 플랫폼이 포함되어 있지만, 국가의 안보와 외교 정책에 비판적이라고 여겨지는 뉴스 매체, 일부 소셜 미디어, 일부 정당의 웹 사이트도 포함되어 있다.(사진 : PTA공식 트위터 캡처)
인권단체들은 PTA가 80만 개 이상의 웹 사이트와 플랫폼이 국내로 들어오는 것을 막았다고 말했다. 차단된 웹사이트 목록에는 포르노 플랫폼이 포함되어 있지만, 국가의 안보와 외교 정책에 비판적이라고 여겨지는 뉴스 매체, 일부 소셜 미디어, 일부 정당의 웹 사이트도 포함되어 있다.(사진 : PTA공식 트위터 캡처)

중국의 소셜 미디어 앱이 '도덕적이고 외설적인 콘텐츠를 걸러내지 못해 차단됐다'고 파키스탄 통신 당국이 밝혔다고 '알 자지라' 방송이 10일 보도했다. 사용금지 사유가 미국이 내걸고 있는 국가안보상의 이유가 아니다. 콘텐츠가 이슬람국가와는 맞지 않는다는 이유이다.

파키스탄 PTA( Pakistan Telecommunication Authority) 당국은 9일 성명에서 이 같은 결정은 사회 각계각층의 여러 불평에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PTA 성명서는 "틱톡(TikTok)에 지속적으로 게시되고 있는 콘텐츠의 불만과 특성을 고려하여, PTA는 신청서에 최종 통지서를 발표하고 내용을 수정하라고 했지만, 틱톡 측은 당국의 지시를 완전히 따르지 못했다. 따라서, 틱톡 어플리케이션의 파키스탄 국내 차단에 대한 지침이 내려졌다밝혔다.

지난 7월 파키스탄 규제당국은 플랫폼에 게시된 명시적 콘텐츠에 대해 쇼트폼 동영상 앱(short-form video app)'최종 경고'를 발령했다.

중국 바이트댄스(ByteDance)가 소유한 틱톡은 보안과 사생활 문제로 전 세계적으로 불똥이 튀었다. 그것은 이미 인도에서 차단되었고, 호주에서 미국에 이르는 국가들에서 정밀 조사에 들어가 있다.

파키스탄 정부 관계자는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임란 칸 총리가 이 문제에 깊은 관심을 보인 뒤 내린 결정이라며 칸 총리가 보수적인 국가에서 천박하다고 여겨지는 콘텐츠를 차단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이도록 통신당국에 지시했다고 덧붙였다.

라이브 스트리밍 앱 비고라이브(Bigo Live)도 같은 이유로 금지되고, 동영상 공유 플랫폼 유튜브가 음란과 혐오 발언을 차단하라는 경고를 받은 지 수개월 만에 나온 조치다.

데이트 앱 틴더(Dating app Tinder)도 최근 몇 달 동안 파키스탄 당국에 의해 차단됐다.

2016년 파키스탄 의회는 무엇보다도 인터넷상의 콘텐츠를 규제하기 위해 파키스탄 전자 범죄법(PECA, Pakistan Electronic Crimes Act)을 통과시켰다.

PECAPTA에게 "이슬람의 영광 또는 파키스탄의 청렴성, 안보성, 방어성 또는 공공질서, 품위 또는 도덕성"에 반하는 것으로 간주되는 내용을 차단할 수 있는 광범위한 권한을 부여했다.

인권단체들은 PTA80만 개 이상의 웹 사이트와 플랫폼이 국내로 들어오는 것을 막았다고 말했다. 차단된 웹사이트 목록에는 포르노 플랫폼이 포함되어 있지만, 국가의 안보와 외교 정책에 비판적이라고 여겨지는 뉴스 매체, 일부 소셜 미디어, 일부 정당의 웹 사이트도 포함되어 있다.

[시사경제신문=성민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취재본부 : 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 907 (현대월드타워) 2130호
  • 본 사 : 서울시 양천구 목동중앙본로 18길 69 2동 402호
  • 대표전화 : 02)2645-3337
  • 팩스 : 02)2654-03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다인
  • 명칭 : 주식회사 시사경제신문사
  • 제호 : 시사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762
  • 등록일 : 2003-03-03
  • 발행일 : 2003-06-23
  • 발행인 : 정영수
  • 편집인 : 정영수
  • 시사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시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new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