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빅히트 공모청약 증거금 58조 모아
BTS 빅히트 공모청약 증거금 58조 모아
  • 조강희 기자
  • 승인 2020.10.06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 경쟁률 607대 1…1억 넣으면 2주 받는다

[시사경제신문=조강희 기자] 방탄소년단(BTS)이 소속된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일반 공모청약 증거금으로 58조 4237억원이 모였다. 최종 경쟁률은 606.97대 1을 기록했다. 투자자가 1억원을 증거금으로 넣었을 경우 빅히트 주식 2주를 취득할 수 있다.

6일 빅히트 청약 주관사 등 업계에 따르면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증권사는 한국투자증권으로 663.48대 1을 나타냈다. 미래에셋대우는 589.74대 1, 키움증권은 585.23대 1, NH투자증권은 564.69대 1을 기록했다.

한편 이번에 모인 증거금은 증권업계가 전망한 증거금 100조원에는 못미쳤다. 경쟁률 역시 카카오게임즈의 1524.85대 1에는 절반도 달하지 못했다. 

빅히트가 이번 IPO로 공개모집하는 물량은 713만주로 이 가운데 일반투자자에게 배정된 물량은 142만6000주다. 일반 청약에서 배정 물량이 가장 많은 증권사는 NH투자증권이 64만8182주로 가장 많다. 다음으로는 한국투자증권이 55만5584주, 미래에셋대우 18만5195주, 키움증권은 3만7039주를 배정받았다.

공모 첫날인 5일에는 증거금 8조6242원이 모였으나, 청약 접수가 이틀째로 몰리면서 58조가 넘는 증거금이 쌓이게 됐다.

청약 증거금 가운데 주식을 배정받지 못한 금액은 오는 8일 증권사 계좌로 자동 이체형태로 투자청약자에게 환불된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로고. (자료=빅히트)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로고. (자료=빅히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취재본부 : 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 907 (현대월드타워) 2130호
  • 본 사 : 서울시 양천구 목동중앙본로 18길 69 2동 402호
  • 대표전화 : 02)2645-3337
  • 팩스 : 02)2654-03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다인
  • 명칭 : 주식회사 시사경제신문사
  • 제호 : 시사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762
  • 등록일 : 2003-03-03
  • 발행일 : 2003-06-23
  • 발행인 : 정영수
  • 편집인 : 정영수
  • 시사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시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new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