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 추미애 사퇴 촉구··· "법무부 장관이 법치주의 파괴"
심재철, 추미애 사퇴 촉구··· "법무부 장관이 법치주의 파괴"
  • 최윤한 기자
  • 승인 2020.02.13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의원들 의원총회에서 추미애 장관 사퇴 촉구 구호 외쳐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등 의원들이 의원총회에서 추미애 장관 사퇴 촉구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김주현 기자)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등 의원들이 의원총회에서 추미애 장관 사퇴 촉구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김주현 기자)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검찰 수사, 기소 주체 분리 방안에 대해 “법무부 장관이 법치주의를 파괴하려고 안달복달”이라고 비판했다.

심 원내대표는 1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검찰의 수사권 기소권 분리에 대해 "문재인 정권 범죄를 수사하는 검사들을 인사로 숙청하고 공소장 공개를 거부하더니, 이제는 검찰의 수사기소를 분리하겠다고 나선다"며, "수사기소 분리는 세계 어느 나라도 하지 않고 있고 명백한 현행법 위반"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인사 학살로 윤석열 총장의 날개를 꺾더니 이제는 검찰총장의 수사지휘권마저 박탈해 허수아비로 만들려는 음모"라며, "추 장관은 사이비 법조인이 틀림없다"고 말했다.

이어 자유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 등 의원들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사퇴 촉구 구호를 외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취재본부 : 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 907 (현대월드타워) 2106호
  • 본 사 : 서울시 양천구 목동중앙본로 18길 69 2동 402호
  • 대표전화 : 02)2645-3337
  • 팩스 : 02)2654-03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다인
  • 명칭 : 주식회사 시사경제신문사
  • 제호 : 시사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762
  • 등록일 : 2003-03-03
  • 발행일 : 2003-06-23
  • 발행인 : 정영수
  • 편집인 : 정영수
  • 시사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시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new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