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올해 교육경비보조금 88억 전격 지원
영등포구, 올해 교육경비보조금 88억 전격 지원
  • 이다인 기자
  • 승인 2019.02.08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 프로그램, 환경개선 등 11개 사업 50억 지원 및
친환경 학교급식 38억 지원, 고3 무상급식 실시 등
지난해 12월 28일 열린 청소년 타운홀미팅에서 채현일 구청장과 청소년들이 청소년 정책에 대해 함께 토론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28일 열린 청소년 타운홀미팅에서 채현일 구청장과 청소년들이 청소년 정책에 대해 함께 토론하고 있다.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는 지난달 개최한 2019 교육경비보조금 심의위원회를 통해 올해 총 88억 1700만 원의 교육경비보조금을 전격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구는 공교육 강화 및 명품교육도시의 기반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주요 내용을 살펴 보면, 관내 초중고교 및 유치원 등 82개교 대상으로 프로그램 및 환경개선에 50억 3700만 원을 지원한다. 또 친환경 학교급식에 37억 8천만 원의 교육경비보조금을 투입하며, 작년 대비 6억 원의 예산을 증액했다. 

친환경 학교급식 사업은 지 무상급식, 친환경 쌀 구매비 및 식재료 구매비 총 3개 사업을 지원하게 되며,  특히 올해부터 고3 무상급식이 실시되고 매년 1개 학년씩 확대 추진하여 2021년이면 무상급식이 전면 실시될 예정이다.   

프로그램 및 환경개선 분야별 지원 사업은 △학력신장 프로그램(4개 사업, 8억 7200만원) △각급 학교 특색프로그램(2개 사업, 16억 1500만원) △평생학습 프로그램(1개 사업, 8500만원) △학교 환경개선 지원(1개 사업, 19억) △(가칭)신길중 다목적체육관 지원(1개 사업, 5억) △평생교육시설 환경개선 지원(2개 사업, 6400만원) 등 총 6개 분야 11개 사업이다.

올해는 사회문제로 떠오른 고농도 미세먼지 대책으로 관내 초중고등학교 43개교에 공기청정기를 지원한다. 
또, 미래인재 육성을 위해 코딩 교육 등 소프트웨어 프로그램 및 메이커스페이스 교육기자재 구입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의사소통 능력과 리더십 배양을 위한 글로벌 리더십 프로그램, 방과후학교 활성화 지원, 난간․방충망 등 학교 안전을 위한 환경개선 사업 등에도 쓰일 예정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교육을 구정의 최우선 과제로 두고 각급학교에 경비를 지원해 교육 평등을 구현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영등포 교육의 주인이자 미래인 아이들이 더 나은 교육환경에서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시사경제신문=이다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