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영민 시의원, '청소년 정책' 종합발전 모색
문영민 시의원, '청소년 정책' 종합발전 모색
  • 원금희 기자
  • 승인 2019.02.07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활동·상담·복지·보호 등 균형적 발전 도모

 

문영민 시의원(가운데)이 지난달 29일 오전 시의회 제2대회의실에서 청소년시설 발전을 위한 여건조성 및 발전 방향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문영민 시의원(가운데)이 지난달 29일 오전 시의회 제2대회의실에서 청소년시설 발전을 위한 여건조성 및 발전 방향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문영민 시의원은 청소년 정책의 발전 방향을 모색한다.

문 의원은 지난달 29일 오전 시의회 제2대회의실에서 청소년시설 발전을 위한 여건조성 및 발전 방향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60여명의 서울시 청소년시설 시설장과 행정자치위원회 위원들이 참석했다.

간담회에는 시립 청소년수련관, 특화시설(드림센터, 문화교류센터, 미디어센터 직업체험센터, 미래진로센터, 활동진흥센터), 유스호스텔, 상담분야의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성문화센터, 인터넷중독예방상담센터, 보호분야의 쉼터(일시·단기·중·장기 쉼터) 등 활동·상담·복지·보호 등 종합적인 청소년 영역에서 청소년시설이 어려움을 겪는 이유와 그 개선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발전 방안을 모색했다.

이어진 자유토론에서는 상황과 여건이 다른 청소년시설의 평가기준 재설계, 청소년지도자들의 전문성 강화방안 및 처우 개선방안, 청소년 전용공간 조성, 거점쉼터 및 치료형 쉼터의 필요성, 위기청소년들을 위한 조례 제정, 청소년시설 재정규모의 적정성 등이 논의됐다.

문영민 시의원은 "간담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건설적인 대안은 시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