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지역사회 수년의 노력으로 안전 등굣길 조성
강서구, 지역사회 수년의 노력으로 안전 등굣길 조성
  • 원금희 기자
  • 승인 2019.01.11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치 통해 기존 도로 구조적 한계 해결 눈길
안전성 확보한 길이 160m, 폭 1.5m의 통학로 개통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지역사회와 함께 수년의 노력 끝에 기존 도로의 구조적 한계를 해결해 안전한 보행환경을 지난 ‘우장초등학교 통학로 조성 사업’을 마쳐 눈길을 끈다.

우장산초교 통학로는 옹벽 상부의 구조적 한계 및 협소한 도로 폭 등으로 개선이 어려워 보였으나, 학교, 학부모, 지역 국회의원을 비롯한 행정안전부와 서울지방경찰청 모두가 한 마음으로 협력해 이번에 아이들의 안전한 통학로가 탄생한 것이다.
구는 지난해 4월 시작한 연장 160m, 폭 1.5m 구간의 통학로 설치 공사를 모두 끝내고 조성을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특히, 구는 이러한 도로의 구조적 한계를 해결하고 아이들의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서울지방경찰청에 기존 차로 폭 조정 승인과 학교 및 학부모들의 의견을 수렴해 기존 차로 폭을 줄여 옹벽을 확장하는 방식으로 설계를 진행했다.
또 사업에 필요한 예산은 행정안전부에서 특별교부세 7억 6천 9백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해결했다.

지역사회 협치로 만든 통학로는 현재 우장초 학생들의 등하굣길로 이용 중이며, 차도와 보행로가 별도로 구분돼 기존 차량 및 지역주민들도 보다 편리하게 통행하고 있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이번 사업은 우리 아이들 안전 확보를 위해 지역사회와 함께 협치로 이뤄낸 훌륭한 성과”라며 “앞으로도 아이들의 안전 확보를 위해 보다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통학로 준공식에 참여해 지역 국회의원인 금태섭의원과  조성 과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통학로 준공식에 참여해 지역 국회의원인 금태섭의원과 조성 과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