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도심 속 학교 텃밭 가꾸는 '스쿨팜' 선생님 모여라
양천구, 도심 속 학교 텃밭 가꾸는 '스쿨팜' 선생님 모여라
  • 원금희 기자
  • 승인 2019.01.08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등학생에게 친환경 도시농업 및 건강식생활 교육
생명의 소중함과 공동활동 중요성 이해 기회 제공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도심 속 학교에서 아이들과 함께 텃밭을 가꾸는 프로그램인 2019년 오감톡톡 건강을 배우는 스쿨팜 선생님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구는 마을과 학교가 아이를 함께 길러낼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마을의 역량 있는 인적자원을 발굴하여 수업을 진행하는 혁신교육지구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 스쿨팜사업도 혁신교육지구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텃밭과 초등교육과정을 연계한 도시농업 체험교육활동에 참가해 아이들에게 창의적 체험활동 및 건강한 식습관 개선을 위한 생태교육을 제공할 이들은 11일까지 구청에 신청하면 된다. 

구는, 관내 거주하면서 농업분야 자격증 소지자로 학교 텃밭 생태교육 진행이 가능한 주강사와 보조강사를 선발하며, 서류심사와 면접을 거쳐 선정 후 대상학교와 협의를 거쳐 학교 여건에 맞는 텃밭교육 프로그램 강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마을의 우수한 인적자원을 발굴하여 학교의 텃밭을 활용한 친환경 도시농업 교육을 실시함으로써 아이들이 생명의 소중함과 공동활동의 중요성을 이해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양천구 오감톡톡스쿨팜 프로그램 진행 모습.
양천구 오감톡톡스쿨팜 프로그램 진행 모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