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회, “소상공인 분노, 국회 향할 것”
연합회, “소상공인 분노, 국회 향할 것”
  • 이상혁 기자
  • 승인 2018.05.09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 회장 “민생현안 외면하는 국회에 분노 향할 것“
국회 앞서 적합업종 특별법 및 민생 외면 국회 규탄

소상공인연합회가 지난 8일 국회 앞에서 ‘생계형 적합업종 특별법 및 민생현안 외면 국회 규탄’ 긴급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최승재 회장은 ”소상공인연합회는 지난 3월 19일부터 릴레이 1인 시위를 진행하였으며, 4월 10일부터는 천막농성에 돌입하고 현재 29일차를 맞고 있다”며 “4월 12일에는 가게문을 닫고 비대위 총회까지 결의했으나 지금까지 국회는 문을 닫고 소상공인들의 염원을 외면하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최 회장은 또 “정쟁만을 앞세우는 여야의 행태로 인해 4월 임시국회도 무산되더니 5월 임시국회 개회 및 처리도 불투명해지는 것이 아닌가 하는 우려가 또다시 높아지고 있다”며 “국민들이 납득 못하는 정쟁으로 생계형 적합업종 특별법 및 추경예산 등 민생 현안을 외면하는 국회의원들은 민의의 전당인 국회에 더 이상 앉아 있을 자격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에 최 회장은 “국회는 고래 싸움에 새우 등 터지게 하지 말고 조속히 국회 일정을 정상화하라”고 촉구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로41길 11 (당산 SK V1 center) W동 905호
  • 대표전화 : 02)2645-3337
  • 팩스 : 02)2654-03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혁
  • 명칭 : 주식회사 시사경제신문사
  • 제호 : 시사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762
  • 등록일 : 2003-03-03
  • 발행일 : 2003-06-23
  • 발행인 : 정영수
  • 편집인 : 정영수
  • 시사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시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new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