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부터 서울에 전기버스 도입
9월부터 서울에 전기버스 도입
  • 이상혁 기자
  • 승인 2018.03.13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대문안 통과 노선 전기버스로 교체
2025년까지 3천대 전기버스 도입 목표

9월부터 서울 도심에 전기버스 30대가 운행된다.

서울시는 13일, 녹색교통진흥지역인 서울 4대문안을 통과하는 시내버스 30대를 전기버스로 교체한다고 밝혔다.

녹색교통지역은 한양도성 안 16.7㎢로, 현재 73개 노선, 2천여대의 시내버스가 운행하고 있다. 서울시는 2025년까지 전체 시내버스의 40% 이상인 3천대를 전기버스로 교체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시는 한 대 가격이 4~5억원에 이르는 전기버스 보급 활성화를 위해 시내버스 회사가 전기버스를 구입하면 대당 2억9400만원을 지원하고, 충전시설 설치 때도 1대당 최대 5천만원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앞서 서울시는 시내버스 7400여대를 모두 경유차에서 압축천연가스(CNG) 버스로 교체한 바 있다. 이번 전기차 전환은 친환경 버스 보급의 2단계다.

서울시는 전기버스 보급과 관련해 14일 오후 2시 서울시청 서소문별관 2동 2층 2대회의실에서 전기버스 도입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황보연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시내버스를 녹색교통으로 바꾸기 위해 전기버스를 도입하게 됐다. 앞으로 전기택시나 전기트럭 등의 보급에도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로41길 11 (당산 SK V1 center) W동 905호
  • 대표전화 : 02)2645-3337
  • 팩스 : 02)2654-03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혁
  • 명칭 : 주식회사 시사경제신문사
  • 제호 : 시사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762
  • 등록일 : 2003-03-03
  • 발행일 : 2003-06-23
  • 발행인 : 정영수
  • 편집인 : 정영수
  • 시사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시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news.kr
ND소프트